소아청소년과

5~11세 코로나 백신 접종 예약시작… '적극 권고' 대상은?

신은진 헬스조선 기자

이미지

만성질환이 있거나 면역저하자인 5~11세 소아에겐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적극 권고된다. /게티이미지뱅크

오늘(24일)부터 5~11세 소아청소년 코로나19 백신 기초접종 사전예약이 시작된다. 5~11세 소아 청소년 백신 접종 역시 고위험군을 비롯한 소아청소년에서의 중증·사망 예방을 목표로 진행된다. 전문가가 고위험군으로 분류, 백신 접종을 적극적으로 권고하는 대상에 대해 알아보자.

◇만성질환·면역저하 소아, 접종 적극 권고
소아 청소년 전문가·전문학회는 중증위험이 큰 고위험군 소아 청소년에게만 코로나 백신을 적극적으로 권고하고 있다. 그 외 일반 소아 청소년은 자율적으로 백신 접종 여부를 결정하면 된다.

전문가들이 백신 접종을 적극적으로 권고하는 중증화 고위험군 소아 청소년은 ▲만성폐질환, 만성심장질환, 만성간질환, 만성신질환, 신경-근육질환 ▲당뇨, 비만, 면역저하자(면역억제제 복용자) ▲만성질환으로 사회복지시설 등 집단시설에서 치료, 요양, 수용 중인 소아 ▲이 외 상기 기준에 준하는 고위험군 5~11세 소아로서 접종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경우 등이다.

이미 코로나 확진 이력이 있는 경우에도, 고위험군은 면역 형성과  중증·사망 예방을 위해 기초접종 완료를 권고하나, 일반 소아는 접종을 권고하지 않는다. 일반 소아는 1차 접종 전에 확진됐더라도 이다음에 코로나 백신을 접종할 필요가 없다.

◇당일접종, 의료기관 예비명단으로만 가능
소아 청소년 예방접종은 사전예약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 후 가능하다. 사전예약은 오늘(24일) 0시부터 시작됐으며, 접종은 이달 31일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5~11세 소아 청소년이 접종하게 될 백신 종류는 소아용 화이자 백신이다.

당일접종은 의료기관 예비명단을 통해서만 가능하며, 민간 SNS를 통한 예약은 제공되지 않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