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혈관일반

낮에 '이것' 하면 혈압 낮출 수 있어

이해나 헬스조선 기자

이미지

낮잠이 혈압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고혈압은 특별한 증상을 유발하지 않지만, 지속되면 혈관 동맥경화를 유발해 뇌졸중, 심근경색 위험을 높이는 위험한 병이다. 혈압을 낮추기 위해서 혈압약을 꾸준히 먹는 것도 중요하지만, 생활습관에도 변화가 필요하다. 혈압 완화에 도움이 되는 각종 생활습관이 있는데, 그중 '낮잠'에 대해서는 잘 모르는 사람이 많다. 낮잠이 혈압을 낮춘다는 해외 연구 결과가 있다.

그리스 아스클레피온 병원 연구팀은 평균 연령 62세 212명을 대상으로 낮잠과 혈압의 관계를 살폈다. 실험 전 참여자들의 평균 혈압은 129.9㎜Hg였다. 연구팀은 참여자들을 두 집단으로 나눠 한 집단만 낮잠을 자게 했다. 낮잠 시간은 평균 49분이었다. 연구팀은 24시간 동안 모든 참여자에게 혈압 측정 장치를 착용시켜 혈압을 측정했다. 그 결과, 낮잠을 잔 사람의 24시간 평균 수축기 혈압 127.6㎜Hg로 그렇지 않은 사람의 24시간 평균 수축기 혈압인 132.9㎜Hg보다 5.3㎜Hg 낮았다. 이는 연령, 성별, 복용 약물 같은 변수를 보정한 결과다.

연구팀은 "일반적으로 고혈압약을 복용하면 혈압이 5~7㎜Hg, 나트륨·알코올 섭취를 줄이면 혈압이 3~5㎜Hg 낮아지는데, 이번 연구 결과에 따르면 낮잠은 고혈압약만큼 혈압이 낮아지는 효과가 있었다"며 "지나치게 긴 낮잠은 권장하지 않지만, 1시간 이내의 낮잠은 고혈압·심혈관질환을 예방하는 손쉬운 방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