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브라질리언 왁싱 후 '인그로운' 막으려면

김서희 기자

이미지

브라질리언 왁싱을 했다면 각질 제거와 보습을 철저히 해야 '인그로운 헤어' 현상​을 막을 수 있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회음부 체모를 없애는 브라질리언 왁싱은 불쾌한 냄새나 가려움증 예방에 도움이 된다고 알려져 있다. 건강에 정말 이로울까?

◇위생에 좋다고 알려진 이유
브라질리언 왁싱은 레이저로 모낭에 열 손상을 가하는 레이저 시술, 왁스를 바른 뒤 떼어내는 방식, 면도기나 크림 등을 이용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브라질리언 왁싱이 위생적이라고 알려진 이유는 털이 세균이 번식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기 때문이다. 음부는 세균이 번식하기 좋은 습한 환경이기 때문에 음모가 많다면 남아있는 세균이 번식해 악취를 유발할 수 있다.

◇감염성 피부염 유발
하지만 전문가들은 건강 측면에서 본다면 실이 더 크다고 본다. 먼지와 세균이 질로 유입되는 걸 막고, 마찰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털의 긍정적 역할 때문이다. 특히 음부는 피부가 약하기 때문에 물리적 자극이나 외부 노출로 다른 질환이 생기기 쉽다. 털이 사라진 후 마찰로 피부열상, 가려움, 접촉피부염, 찰과상 등이 나타날 수 있고, 이외에도 피부 안으로 털이 자라는 인그로운 헤어, 발진, 색소침착, 모낭염 등이 쉽게 유발될 수 있다.

◇각질 제거와 보습 신경 써야
브라질리언 왁싱은 안 하는 게 좋지만, 만약 시술을 한 뒤 부작용이 발생했다면 병원 방문을 권한다. 증상을 방치하거나 반복적으로 피부염 증상이 발생하는 경우 흉터와 색소침착이 생길 수 있고, 증상이 더 심해진다면 피부 괴사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 상처에 세균이 감염돼 염증이 생길 경우에는 드물지만 패혈증으로 이어질 위험도 있다. 피부 안으로 털이 자라는 ‘인그로운 헤어’ 현상을 겪으면 가려움과 통증이 느껴진다. 만약 브라질리언 왁싱을 했다면 각질 제거와 보습을 철저히 해야 이런 증상을 막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