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과

전기장판 위에서도 손발 차다면… 커피 대신 ‘이것’을

이해림 기자

이미지

손발이 차가워지는 수족냉증을 완화하려면 생강차나 부추 등 혈액 순환을 돕는 음식을 섭취하는 게 좋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수족냉증이 있으면 아무리 따뜻한 곳에서 자도 손발이 시리다. 난방 온도를 높이고 전기장판을 트는 것으로는 해결되지 않는다. 수족냉증을 일으킨 원인부터 해결해야 한다.

◇동맥경화 등으로 혈액 순환 원활하지 않은 게 원인

특별한 질환이 없어도 손발이 쉽게 차가워지는 것을 수족냉증이라 한다. 손발이 아니어도 무릎 아랫배 허리 등 곳곳이 차게 느껴질 수 있다. 증상이 심하면 저린듯한 통증이 나타나며, 소화불량 설사 만성피로 식욕저하 등이 동반되기도 한다.

혈액 순환이 원활하지 않으면 수족냉증이 생길 수 있다. 신체 말단 혈관에 따뜻한 혈액이 제대로 공급되지 않으면 손발이 차게 식는 것이다. 혈관이 좁아지는 동맥경화가 있는 사람은 말초혈관까지 피가 잘 공급되지 않기 때문에 냉증이 잘 생긴다. 이 경우 당뇨병, 고혈압, 이상지질혈증 등이 동반될 때가 많으며 주로 하체에서 증상이 나타난다. 이외에도 폐경으로 말미암은 호르몬 변화나 스트레스도 냉증을 유발할 수 있다. 생리 불순이 있거나 폐경한 여성에서 수족냉증이 잘 나타나는 이유다.

◇생강차 마시고 자주 족욕… 혈액 순환 돕는 습관 들이기

수족냉증이 심하면 따뜻한 곳에서 자도 손발이 시린 경우가 많지만, 그래도 몸 온도를 따뜻하게 유지해야 한다. 몸이 차가워지면 수족냉증도 더 심해지기 때문이다. 외출할 땐 두꺼운 옷 한 벌보다 얇은 옷을 여러 개 겹쳐 입는다. 모자, 마스크, 귀마개, 장갑 등을 착용해 몸통뿐 아니라 몸 전체를 따뜻하게 하는 게 중요하다.

돼지고기·커피·탄산음료 등 찬 성질의 음식보단 마늘·부추·계피 같은 따뜻한 성질의 음식을 먹는 게 좋다. 특히 생강차가 증상 완화에 효과적이다. 생강의 매운맛을 내는 성분 중 하나인 ‘진저롤’이 혈액순환을 촉진하고 체온을 올리는 데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야외 활동을 한 후엔 체온보다 약간 높은 온도의 물에 족욕이나 반신욕 하는 게 좋다. 족욕은 발끝에 모여 있는 피를 온몸으로 퍼지게 함으로써 혈액순환을 돕는다. 달리기나 자전거 타기 등 유산소 운동을 꾸준히 해 대사 활동이 원활하게 이뤄지도록 하는 것도 중요하다. 그래도 증상이 계속돼 힘들다면 말초혈관을 확장시키는 약물을 복용하는 것도 고려해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