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과

멍든 부위 '달걀 마사지'… 필요한 시기 따로 있다

김명주 헬스조선 인턴기자

이미지

달걀마사지를 멍든 직후에 하면 손상된 미세혈관이 자극돼 증상이 심해질 수 있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멍이 들면 달걀 마사지를 하는 민간요법이 널리 알려져 있다. 실제 효과가 있을까?

멍든 직후에 하는 달걀 마사지는 큰 효과를 볼 수 없다. 뿐만 아니라 멍 크기를 오히려 키울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멍은 의학용어로 '자반'이라 부르는데, 물리적 충격을 받았을 때 터진 모세혈관의 미세한 구멍으로 혈액 성분이 빠져나와 생긴다. 그런데 마사지로 손상된 모세혈관을 자극하면 혈액 성분이 더 많이 빠져나와 멍이 짙어지고, 멍든 범위도 넓어진다. 따라서 달걀은 물론, 어떤 것을 사용하더라도 멍든 부위를 초기에 문지르거나 자극하면 안 된다. 대신 냉찜질로 관리해주는 것이 좋다. 모세혈관을 수축시켜 혈액 성분이 혈관 밖으로 빠져나오는 것을 막는다.

그렇다면 멍든 부위에 달걀 마사지는 아예 효과가 없는 걸까? 그렇지 않다. 멍이 들고 2~3일이 지난 후에는 달걀을 이용해 마사지해도 된다. 달걀의 둥근 부위가 시간이 지나면서 응고된 피를 분산시키고, 혈액순환을 촉진해 멍을 빨리 없애는 데 도움을 준다. 달걀이 없으면 표면이 둥글고 부드러운 물체로 마사지해도 된다. 뜨거운 수건으로 온찜질을 해도 좋다. 혈액순환이 원활해지는 효과가 있다. 비타민C나 비타민K를 섭취하는 것도 방법이다. 혈관을 튼튼하게 해 멍을 완화하는 효과가 있다. 비타민C와 비타민K는 과일과 녹황색 채소에 많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