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기능식품

먹는 순서만 바꿔 혈당·체지방 한번에 잡는다?

강수연 헬스조선 기자

휴가철 앞두고 혈당 다이어트 주목 식전 식이섬유 먹으면 포만감 증가 혈당 완만히, 인슐린 반응 떨어뜨려 식물성 원료 '구아검가수분해물' 혈당 피크 20% 이상 낮추는 효과

이미지

셔터스톡


여름을 앞두고 많은 다이어터들이 요요현상 없는 건강한 체중감량을 꿈꾸고 있다. 생화학자 제시 인차우스페는 저서 '글루코스 혁명'에서 혈당을 잡아 체지방을 낮추는 지속가능한 다이어트 방법을 소개한다. 일시적인 체중 감소가 아니라 체지방이 빠지는 근본적인 원리를 알고 습관화해야 한다는 것이다.

◇혈당 다이어트 위해선 식습관에 변화 줘야

혈당 조절을 통한 자연스러운 체중 감량을 뜻하는 '혈당 다이어트'를 위해선 무엇보다 우리 몸에 지방으로 쌓이는 포도당을 줄여야 한다. 음식을 섭취하면 혈당이 높아지고, 높아진 혈당을 조절하기 위해 췌장에선 인슐린 호르몬을 분비한다. 인슐린은 포도당을 각 체내 세포로 보내 에너지로 사용하고, 남은 포도당을 간과 근육에 포도당의 집합체인 글리코겐으로 바꿔 저장한다. 이때 저장량을 초과해 남은 포도당은 지방으로 전환돼 몸에 쌓인다.

혈당 다이어트를 실천하기 위한 가장 기본적인 방법은 식습관에 변화를 주는 것이다. 빵, 밀가루, 과자 등 정제된 탄수화물이나 설탕, 액상과당 등 단순당 섭취를 줄여야 한다. '글루코스 혁명'에선 혈당을 잡는 손쉬운 방법의 하나로 먹는 순서를 바꿔보라고 권한다. 식사 전 식이섬유 섭취는 포만감을 증가시켜 식사량을 줄여주고, 식후 혈당을 완만하게 상승시켜 인슐린 반응을 떨어뜨린다.

◇혈당·체지방 모두 잡는 수퍼푸드 구아콩 '구아검가수분해물'

혈당을 잡는 데 효과적인 식이섬유 '구아검가수분해물'을 섭취하는 것도 혈당 다이어트에 도움을 준다. 구아검가수분해물은 인도 북부 사막에서 자라는 구아콩의 영양창고인 배유 부분만을 가수분해해 섭취 및 용해가 쉽도록 만든 100% 식물성 원료다. 구아검가수분해물이 특별한 이유는 장에 좋은 유익균을 잘 자라게 해주는 먹이로서의 프리바이오틱스 기능, 식이섬유로서 배변활동에 도움을 주는 기능을 모두 갖고 있기 때문이다. 즉, 하나의 원료만으로 다양한 역할을 기대할 수 있다. 구아검가수분해물은 콜레스테롤과 결합해 나쁜 콜레스테롤을 몸 밖으로 끌어낼 뿐만 아니라 당분과 결합해 혈당이 급격하게 올라가는 것도 막아준다. 실제 다이어트에도 도움을 준다. 영국영양학회지에는 구아검가수분해물을 단 2g만 섭취해도 포만감을 더 느끼고, 배고픔과 식욕을 덜 느낀다는 연구 결과가 실렸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구아검가수분해물(함유 식이섬유 기준)을 하루 4.6g만 먹어도 장내 유익균 증식에 도움이 되고, 9.9g 이상 섭취할 경우 혈중 콜레스테롤 개선, 식후 혈당상승 억제, 배변 활동 원활에 도움이 된다고 설명한다. 구아검가수분해물 제품을 선택할 땐 건강기능식품인지, 구아검가수분해물 100% 제품인지를 꼭 확인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