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해충 가루이 주의… 사람에게 바이러스 옮기나?

이현정 헬스조선 인턴기자



신종 해충 가루이 주의보가 내려졌다. 27일 충청남도 농업기술원에 따르면 최근 대전 한밭수목원과 도내 농경지 주변에서 농작물에 피해를 주는 신종 가루이 2종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신종 해중 가루이는 주로 노지에 심는 배추와 케일 등 농작물에 피해를 주는 해충이다. 담배 가루이의 3배에 달하는 크기인 신종 해충 가루이는 바이러스의 매개체가 되는지 여부는 밝혀지지 않았다.

▲ 사진=충남농업기술원


뽕나무에서 처음 발견된 신종 해충 가루이가 여러 식물을 옮겨 다니며 피해를 유발할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이에 농업기술원은 이번에 새롭게 확인된 신종 해충 가루이 2종에 대한 도내 농경지 주변 발생 분포조사를 실시하고 피해가 우려되는 노지 배추·케일·오디 재배 농가에 신종 해충 가루이 주의를 당부했다.

지니메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