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비.바] 흡연이 다이어트에 도움 된다?

허연 대한비만학회 교육위원회(의정부 을지대병원)

[대한비만학회-헬스조선 공동기획] 잘못된 비만 상식 바로잡기(잘.비.바) 30편

▲ 클립아트코리아 제공


담배를 피우면 체내 축적된 지방이 니코틴과 상호작용을 해서 식욕을 억제하고 지방 분해가 활발하게 일어나 살이 빠진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 하지만 사실이 아니다.

담배의 주성분인 니코틴은 체중을 감소시킬 수 있다. 체중을 감소시키는 약물들은 대부분 교감신경을 자극하는데, 니코틴도 교감신경을 자극한다. 니코틴으로 교감신경이 자극되면 다양한 신경전달물질의 분비가 증가된다. 이 물질들은 뇌와 지방세포 등에 영향을 주는데, 기초대사율을 높이고 지방조직의 열 발생을 증가시켜 에너지 소비를 증가시키며, 식욕을 떨어뜨린다.

금연을 할 경우, 니코틴에 의한 일시적인 식욕감소, 기초대사율 증가 효과가 사라지면서 식욕이 증가하고 기초대사율이 감소하여 에너지소비가 감소한다. 줄었던 식욕이 다시 원래대로 돌아오면서 음식 섭취량이 증가하지만, 활동량은 변화가 없기 때문에 점점 체중이 증가하게 된다. 그리고 흡연욕구를 대체하기 위한 수단, 금연에 대한 보상심리로 간식이나 음식 섭취량이 증가하여 체중이 증가할 수 있다.

담배의 니코틴은 식욕 억제와 기초대사율을 증가시켜 체중감소에 영향을 주지만, 그 반면에 내장지방 축적을 증가시킨다. 흡연자는 체내 지방 중 내장지방의 비율이 높다. 흡연과 내장지방 축적에 대한 연관성은 잘 알려지지 않았지만, 니코틴이 코티졸이라는 물질의 분비를 증가시키는 것과 관련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 코티졸은 지방이 체내에 축적되는 것과 관련이 있다. 흡연이 내장지방 축적을 증가시키는 것 이외에도 피부 건조증, 건선, 주름, 충치, 누런 치아, 입 냄새, 백내장, 당뇨병이나 심혈관 및 뇌혈관 질환, 폐암, 폐암, 위암을 포함한 각종 암 발병률을 증가시키며, 여성에겐 불임, 조기 폐경, 유산, 유방암, 자궁경부암을, 남성의 경우 발기부전과 성기능 저하에 영향을 미친다. 그렇기 때문에 금연을 하는 것이 중요하고, 금연으로 인한 체중이 증가하는 것은 식사 조절과 운동으로 충분히 방지할 수 있다. 
관련기사
지니메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