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이게뭐약]‘식후 30분’ 안 지키고, 식사 직후 약 먹어도 될까?

신은진 헬스조선 기자

효과 차이 없어… 당뇨약·위장약 등 식전 복용 권장

이미지

대부분의 약은 식후 30분을 지키지 않고 식사 직후 복용해도 된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이 약은 꼭 식사 전에 드셔야 해요.", "식후 30분에 약 드세요."

간혹 약국에서 처방약을 받을 때면 약사는 ‘식사’를 기준으로 약 복용 시간을 전한다. 깜박 잊을 수도 있고, 간식 같은 ‘애매한 식사’를 하는 경우도 있는데, 이 때는 약 복용을 어떻게 해야 할까.

◇빈속에 약 먹으면 안 될 거 같은데… 꼭 식사 전에 먹어야 하는 약도 있을까

항생제 등 일부 약들은 속쓰림 방지를 위해 식사 후 복용이 권장되지만 당뇨약, 위장약, 결핵약, 갑상선약, 골다공증약 등은 식전에 복용해야 한다.

이러한 약들은 식사 전에 복용해야 약효를 제대로 얻을 수 있다. 당뇨약, 위장약, 결핵약, 갑상선약, 골다공증약 등은 음식물이 약의 흡수를 방해할 수 있기 때문에 식사 전에 약을 먹는 것이 좋다. 대한약사회 오인석 학술이사(약사)는 "식사 전에 먹으라고 하는 약들은 대개 pH에 따른 흡수율의 차이가 있는 약, 음식물이 들어가기 전 미리 혈액 속에 약물농도가 유지되어야 하는 약"이라고 설명했다.

◇식전 약 깜박하고 밥 먹었다면, 언제 먹어야 할까
식사 전 먹어야 하는 약을 먹지 않았다면 식후 1시간 정도 후에 먹어도 된다. 반드시 식사 전에 먹여야 하는 일부 약을 제외한다면 복용하지 않는 것보다는 늦게라도 먹는 게 낫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했다. 식전에 먹어야 하는 대부분의 약은 식전에 복용하는 게 조금 더 효과적인 약일 뿐이라는 것.

오인석 약사는 "식후 1시간 정도면 식전 30분에 약을 복용하는 것과 큰 차이 없다고 판단된다"고 말했다. 그는 "해당 약물을 식전에 복용하지 못했다고 해서 다음 식사 전까지 기다렸다가 복용하기보다는 식후라도 먹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오 약사는 "반드시 식전에 먹어야 하는 일부 약을 제외하면 식전 약이라도 식사 직후라도 먹으면 되고, 복약 횟수가 중요한 약이라면 가능한 시간 간격을 유지하면서 복용하면 된다"고 밝혔다.

단, 약마다 상황이 다 다르기 때문에 상황에 따라 꼭 약사에게 물어보고 약을 복용해야 한다.

한편, 식사는 안하고 간식만 먹었는데, 식전 약을 먹어도 되나 궁금해 하는 사람들이 있다. 결론부터 얘기하자면 가능하다. 오인석 약사는 "식사도 아닌 간식이라면 식전 약에 거의 영향을 주지 않기 때문에 걱정하지 않고 식전 약을 복용해도 된다"고 말했다.

◇식후 30분에 먹으라는 약, 식사 직후에 먹어도 될까
식전 약과 마찬가지로 아주 특수한 약이 아니라면 식후 약은 식사 직후에 먹어도 문제가 없다. 오히려 약 복용을 잊지 않고 잘 챙겨 먹는 복약 순응도 측면에서 식사 직후에 먹는 게 더 좋을 수도 있다.

오인석 약사는 "식후 30분과 식사 직후 약 흡수율의 차이가 크지 않다"고 말했다. 그는 "몇몇 음식물에 의한 흡수율의 차이가 큰 약만 식사 직후가 아닌 식후 30분을 권하고 있는데, 특수한 경우를 제외하면 약은 식후 30분에 복용하기보단 식사 직후 먹길 권해 드린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