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과

거울 보면 거슬리는 ‘모공’… 더 넓어지는 것 막으려면

이슬비 기자

이미지

모공이 넓어지는 것을 방지하려면 피부 온도를 떨어뜨리고 피지 분비를 줄여야 한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여름철 거울을 보면 어느새 커진 모공이 눈에 거슬리곤 한다. 실제로 여름은 모공 최대의 적이다. 높은 기온으로 피부에 열이 올라가면 피지 분비가 많아져 모공이 커지기 때문이다. 한 번 넓어진 모공은 자연적으로 축소되지 않는 데다 시간이 갈수록 더 넓어지는 경향이 있다. 더 이상 모공이 커지지 않게 막는 방법을 알아본다.

여름철 높은 기온과 강한 자외선은 피지 분비를 완성하게 한다. 피지 분비량이 늘어나면 모공은 피지를 원활히 배출하기 위해 더 넓어진다. 또 피부 온도가 올라가면 피부가 건조해지는데, 건조한 피부는 탄력이 떨어져 모공이 더 넓어진다. 높은 온도의 피부에선 콜라겐도 과도하게 분해돼 탄력이 떨어지며 모공이 넓어진다.

가장 중요한 것은 피부 온도를 낮추는 것이다. 휴대용 선풍기를 활용해도 좋고, 쿨링 팩으로 얼굴의 열을 내려주는 것도 도움이 된다. 뜨거운 물 세안이나 샤워는 피하고, 자기 전 시원한 마스크 팩으로 얼굴의 열을 내려주는 것도 도움이 된다.

촉촉한 피부를 유지하는 것도 중요하다. 건조한 피부는 탄력이 떨어지고, 수분을 유지하려는 보상 작용으로 피지 분비량이 늘어날 수 있다. 충분한 물을 마셔 몸속 수분이 부족하지 않도록 하고, 피지 분비 조절을 개선하는 화장품을 사용한다. 비타민A, 살리실산 등이 포함된 제품을 사용하면 된다. 또 본인 피부에 맞는 제형의 로션 등 기초 화장품을 사용해 유수분 균형을 맞추면 피지 분비를 줄여 모공이 넓어지는 것을 막을 수 있다.


모공 속 피지는 절대 손으로 짜면 안 된다. 모공을 막은 피지가 굳은 후 산화되면 까맣게 착색돼 일명 블랙헤드가 된다. 블랙헤드를 손으로 짜거나 세게 문지르면 모공주변 피부조직이 손상돼 오히려 모공 크기가 더 커질 수 있다. 또 블랙헤드가 가장 잘 생기는 코 주위는 혈관이 많아 자극을 가하면 쉽게 붉어진다.

블랙헤드나 모공 속 노폐물을 제거하고 싶다면 물을 적신 후 전자레인지에 30초 정도 가열한 스팀타월을 이용한다. 얼굴에 가볍게 얹었다가 열기가 식으면 타월을 떼어낸다. 열린 모공에 폼 클렌저, 약산성 세안 비누 등으로 부드럽게 세안해 피지와 노폐물을 깨끗하게 씻어낸다. 마무리는 찬물로 한다. 주 1~2회가 적당하다.

견과류를 적정량 먹는 것도 모공 크기가 커지는 것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 세계사이버대 약용건강식품과 연구 결과 견과류를 주 3회 이상 섭취한 그룹은 그렇지 않은 그룹보다 피부 모공이 작은 것으로 확인됐다. 견과류 속 불포화지방산이 피부 각질층 기능을 도와 피부 모공을 줄이고, 매끄러운 피부 결 유지에 도움이 된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모공이 넓어지는 것을 방지하는 걸 넘어 모공 크기를 줄이고 싶다면 레이저나 고주파 시술 등 피부과 시술을 받아야 한다. 피부에 미세한 구멍을 뚫어 손상을 입힌 후 다시 회복되는 과정에서 모공 크기가 줄어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