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광, 체지방 4% 유지 중… 그가 공개한 ‘다이어트 비결’은?

이채리 기자

▲ 지난 23일 매거진 싱글즈 코리아는 공식 유튜브 영상에 출연한 이기광은 자신 만의 다이어트 비법을 전수했다./사진=유튜브 채널 'SINGLES KOREA 싱글즈 매거진' 캡처


가수 이기광(34)이 자신만의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했다.

지난 23일 매거진 싱글즈 코리아 공식 유튜브 영상에 출연한 이기광은  “체지방을 줄이는 데 가장 좋은 게 무엇이냐”는 팬의 질문에 자신만의 다이어트 비법을 전했다. 실제로 이기광은 지난 15일 한 방송에서 자신의 체지방률이 4%라고 공개한 바 있다.

이기광은 “체지방에 좋은 것은 없다. 내가 유지할 수 있는 선의 식단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고, 입이 터질 때는 그냥 백미보다는 현미곤약밥, 라면보다는 건면을 먹는 것들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다만, 그는 “칼로리보다 중요한 것은 탄수화물과 당류 같은 성분이다. 햇반 하나가 탄수화물 60g일 때 현미곤약밥은 35g이다. 25g이 생각보다 큰 차이가 있다”며 식사 시 탄수화물과 당류를 확인할 것을 조언했다. 운동 비결에 대해서는 “운동하기 싫을 때가 있다. 그럴 때마다 상의를 탈의한다”고 답했다. 실제로 탄수화물과 당류를 줄이는 노력은 체지방 감량에 도움을 준다. 상의 탈의와 같은 ‘눈바디’ 역시 꾸준히 운동을 지속할 수 있는 동기가 될 수 있다.

▷탄수화물·당류 줄이기=다이어트 식단에서 가장 경계해야 하는 것은 ’탄수화물‘과 ’당류‘다. 체내에서 소화된 탄수화물은 포도당으로 분해되고 에너지로 사용된다. 하지만 과도하게 섭취하면 사용되고 남은 포도당이 쌓여 지방으로 축적된다. 다만, 이는 탄수화물을 필요 이상으로 섭취했을 때 발생하는 문제로, 건강한 다이어트를 위해 적정량의 탄수화물은 섭취해야 한다. 한편, 같은 탄수화물이어도 포도당과 결합한 형태나 포도당의 양에 따라 분해 속도가 다르다. 일반 탄수화물은 아밀레이스 효소에 의해 가장 먼저 분해된다. 반면, 식이섬유가 최대 90% 포함된 전분인 ‘저항성 전분’은 소화 효소로 분해되지 않고 대장에서 박테리아에 의해 비교적 느리게 분해된다. 식이섬유와 유사한 역할을 하기 때문에 체지방 감량에 좋다. 저항성 전분을 착한 탄수화물이라고 부르는 것도 이 때문이다. 저항성 전분은 감자, 고구마, 현미와 같은 통곡류에 풍부하다. 밥을 먹을 때 백미보단 저항성 전분이 많은 식품을 섭취하는 게 다이어트에 좋다. 

다이어트 중이라면 당류인 단순당 섭취량도 줄여야 한다. 단순당은 단맛을 내는 성분으로 가당음료, 쿠키, 디저트 등 설탕으로 만든 음식에 많이 들어있다. 단순당을 많이 섭취하면 우리 몸에 포도당이 급격히 증가하고, 이를 처리하기 위해 인슐린이 과도하게 분비된다. 혈중 인슐린 농도가 높으면 단순당 함량이 높은 음식을 계속 찾게 된다. 탄수화물 중독으로 이어질 수 있고, 심하면 비만이나 당뇨병이 나타난다. 평소 가당음료 대신 물을 마시고, 가공식품보다는 신선식품을 섭취해야 한다. 단순당을 줄이려는 습관은 다이어트 뿐만 아니라 건강에도 이점이 크다.

▷눈바디=눈바디는 눈과 체성분 분석기 브랜드(인바디)를 합친 신조어다. 거울을 통해 몸을 확인하는 것을 말한다. 다이어트 중 ’눈바디‘는 체중 관리를 지속시킬 수 있는 원동력이 된다. 체중과 같은 구체적인 숫자가 없어도 스스로 몸의 변화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기 때문에 동기 부여가 가능해진다. 실제로 시각적인 자극은 빈도가 많아질수록 더욱 강해진다. 자신의 몸을 주기적으로 확인하거나, 운동 전후의 사진을 지속적으로 찍어 변화를 확인하는 것도 이런 이유에서다. 눈바디가 실질적으로 다이어트에 도움을 준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스페인 알리칸테대 연구팀은 콜롬비아 내 체중 감량 프로그램 참가자 271명(여성 233명)을 대상으로 16주간 매주 체질량지수와 복부·엉덩이 비율 등을 측정하고, 몸매가 드러나는 전신사진을 촬영했다. 연구 결과, 참가자의 90%는 프로그램을 끝까지 이수했고, 이들 중 71.3%는 처음에 세웠던 목표 체중에 도달했다. 대다수 참가자는 “콜레스테롤 수치 등 눈에 보이지 않는 데이터보다 내 전신사진이 더 동기 부여에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지니메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