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콤한 감귤, 위 약한 사람 먹어도 될까?

신은진 헬스조선 기자

▲ 위장이 약한 사람은 식사 후 감귤을 먹으면 속쓰림을 예방할 수 있다. /게티이미지뱅크


겨울철 간식으로 인기가 높은 감귤은 새콤달콤한 맛이 특징이다. 감귤의 새콤한 맛은 매력적이지만 산도가 높아 위에 좋지 않다는 얘기가 있다. 위가 좋지 않은 사람이 감귤을 먹어도 괜찮은지 알아보자.

◇감귤 산 함량 1% 내외… 속 쓰리다면 식사 후 먹어야
감귤이 다른 과일보다 새콤한 맛이 나는 이유는 구연산(시트론) 함량이 높기 때문이다. 구연산은 함량이 높을수록 신맛이 강해져 위가 좋지 않은 사람이나 임산부는 섭취할 때 주의하라는 이야기가 있다.

하지만, 일반적인 감귤의 산 함량은 1% 내외로 위에 큰 부담을 주지 않는다. 물론 위의 건강상태는 개인마다 차이가 있으므로, 평소 감귤을 먹었을 때 속 쓰림이 느껴진다면 과도한 감귤 섭취를 자제하는 게 좋다. 속은 쓰리지만, 감귤이 먹고 싶다면 빈속에 먹는 것보다 식사 후 간식으로 먹는 게 좋다.

◇비타민 C 풍부한 껍질, 먹어도 문제없어
과일과 채소는 껍질에 영양분이 많다고 알려졌는데 감귤도 예외는 아니다. 감귤 껍질에는 비타민 C가 풍부하게 들어 있다. 모세혈관 강화작용, 항염증, 항균작용 등을 하는 비타민 P의 한 종류인 헤스페리딘도 풍부하다.

감귤 껍질을 이용할 때는 물로 씻거나, 물에 식초나 소금, 중성세제를 넣어 씻으면 된다. 오염 물질이 염려된다면 유기농 감귤 재배 농장을 이용하는 것도 좋다.

◇서늘하고 그늘진 곳에 보관해야
감귤은 맛있게 먹으려면 보관을 주의해야 한다. 습도가 너무 높은 환경에선 푸른곰팡이 등으로 부패할 가능성이 크고, 너무 건조하면 신선한 맛이 빨리 없어진다.

감귤은 환기가 잘 되는 곳에 신문지 등으로 덮어 적정 수분을 유지하며 보관하는 게 좋다.

참고자료=농촌진흥청

관련기사
지니메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