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

자기 전 ‘이 음식’ 먹었다간… 밤새 뒤척일 수도

강수연 기자

이미지

사탕, 탄산음료 등 단순당 식품은 대뇌를 자극해 수면을 방해하므로 먹지 않는 것이 좋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숙면을 취하고 싶다면 음식에 신경을 써야 한다. 평소에 즐겨 먹는 음식이 수면을 방해할 수 있다. 수면을 방해하는 음식을 알아본다.

◇​사탕·초콜릿·탄산음료
사탕, 탄산음료 등 단순당 식품은 대뇌를 자극해 수면을 방해하므로 먹지 않는 것이 좋다. 실제 ‘영양을 중심으로 한 수면장애의 생활 습관 관리’ 논문에서 저자는 “에너지와 설탕이 들어간 음료를 빈번히 섭취한 경우 수면의 질이 저하됐고, 불면증 증상이 있는 사람은 단당류의 섭취가 높았다는 연구 결과를 볼 때 탄수화물의 질이 수면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보인다”며 “수면의 질을 생각한다면 단순당의 잦은 섭취는 지양해야 한다”고 말했다.

◇​매운 음식
고추, 매운 떡볶이 등 매운 음식은 에너지 대사를 활성화해 몸속에서 열을 내 체온을 올린다.


매운 음식 섭취로 인해 몸에 열이 오르면 수면에 방해가 될 수 있다. 잠에 잘 들기 위해선 평균보다 0.5~1도 정도 낮은 적정 체온을 유지하는 게 중요하기 때문이다. 그 외 매운 음식은 속쓰림, 복통 등을 유발해 수면을 방해하기도 한다.

◇​토마토
토마토는 산성이 강해 수면을 방해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산성이 강한 음식을 자기 전에 먹으면 속쓰림과 소화불량이 생길 수 있다. 또한, 이뇨 작용을 촉진해 밤 중에 화장실을 가게 될 수도 있다.

한편, 수면에 도움을 주는 음식으론 견과류, 우유 등이 있다. 견과류와 우유엔 잠을 유발하는 멜라토닌 분비를 촉진하는 트립토판, 칼슘 성분이 풍부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