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마시고 '이것' 하면… 집중력 급상승

이해나 헬스조선 기자

▲ 커피 마시고 20분간 낮잠을 자면 집중력이 높아진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점심 식사 후 입가심으로 커피를 마시는 경우가 많다. 오후 업무 집중력을 높이려면, 커피를 마시고 20분간 낮잠을 자는 게 도움이 될 수 있다. 이를 '커피 냅(coffee nap)'이라고 한다.

커피 냅은 어떻게 낮잠 효과를 높일까? 카페인은 체내에 들어온지 20분 정도 지나야 각성 효과를 낸다. 때문에 섭취 후 20분간은 낮잠으로 뇌가 휴식하면서 아데노신 같은 피로물질이 사라지고, 20분이 지나면 카페인이 피로 수용체에 작용해 각성 효과를 준다. 낮잠을 짧게 잔 뒤 바로 업무에 집중할 수 있는 뇌 상태를 만드는 것이다. 영국 러프버러 수면연구센터의 실험에 따르면 커피 냅을 한 집단이 낮잠만 자거나 커피만 마신 집단보다 가상 운전을 했을 때 실수가 적었다.​

단, 커피 냅은 남용하면 안 된다. 피곤할 때 한두 번 시도해보는 것이 적당하다. 낮잠은 기본적으로 밤잠이 부족한 사람들이 시도하기 때문에, 매일 커피 냅 습관을 들이면 근본적인 수면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어렵다.​ 또한 커피는 위산 분비를 촉진하는 작용을 한다. 커피를 마시고 곧바로 잠드는 습관을 가지면 역류성식도염이 악화될 수 있다. 평소 위장장애가 있다면 커피 냅을 시도하지 않는 게 좋다.

지니메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