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마다 피곤한 사람, 생각지 못한 '이것' 때문일 수도

이해나 헬스조선 기자

▲ 커피/사진=게티이미지뱅크


주말만 되면 몰려오는 피로로 인해 고통받는 사람들이 있다. 이런 증상의 원인이 생각지 못했던 '커피' 때문일 수 있다.

커피 속 카페인은 각성 효과가 있고, 도파민 분비를 활발하게 해 중독을 유발한다. 카페인을 섭취하지 않으면 금단 증상이 나타날 수 있는데, 대표적인 금단 증상이 피로나 두통이다.

따라서 주중에 매일 커피를 마시던 사람이 주말에 커피를 마시지 않으면 각성 효과가 일어나지 않아서 피로를 느낄 수 있는 것이다.

금단 증상이 두통으로 나타나는 경우도 많다. 카페인은 혈관을 수축시키는 작용을 하는데, 평소 카페인을 지속적으로 섭취하는 사람은 뇌 혈관이 다소 수축된 상태이다. 그런데 늘 커피를 먹던 시간에 커피를 섭취하지 않으면 뇌 혈관 확장이 일어나면서 두통이 생길 수 있다.

카페인 금단 증상인지 아닌지 알고 싶다면 주말이라도 주중에 늘 마시던 시간에 커피를 마시고 피로나 두통의 호전 여부를 보면 된다. 커피를 마신 후 1시간 이내로 증상이 사라진다면 카페인 금단 증상이다. 카페인은 반감기가 그렇게 긴 편이 아니기 때문에 금단 증상은 하루 이틀 정도 심하게 나타나고, 시간이 지나면 괜찮아진다. 금단 증상을 줄이고 싶다면 지금 마시는 커피의 양을 절반으로 줄여보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

관련기사
지니메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