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출입 수술 두렵다면, '킬본교정' 고려할 수도

이해나 헬스조선 기자

▲ 돌출입수술이 두려운 사람은 '킬본교정'을 고려할 수 있다./사진=센트럴치과 제공


입은 먹고 말하는 것뿐 아니라 '첫인상'을 결정하는 데도 큰 역할을 한다. 입이 돌출됐거나 아랫턱이 과도하게 발달하면 가만히 있어도 기분이 안 좋아 보인다는 주변의 평을 듣곤 한다. 웃을 때 잇몸이 보이는 '거미스마일'이 동반되면서 웃는 것을 꺼리게 되고, 이로 인해 자존감이 낮아지는 경우도 많다.

돌출입을 교정하려면 수술이 필요할 수 있다. 대개 돌출입의 원인은 과도한 치아의 뻐드러짐, 잇몸뼈의 돌출이다. 단순 치열의 불규칙함이나 치아 뻐드러짐은 치아 교정으로 어느 정도 개선이 가능하지만, 잇몸뼈 돌출로 인한 돌출입은 대부분 양악수술같이 전신마취를 해야 하는 큰 수술이 필요하다. 하지만 양악수술이나 돌출입수술의 부작용, 전신마취에 대한 부담감 등으로 선뜻 수술을 결정하기 어렵다. 보다 안전한 방향을 찾기 위해 돌출입 교정을 고려하지만, 잇몸뼈 이동이 쉽지 않고 장치의 노출로 인한 심미성 저하, 부정확한 발음, 긴 치료기간 등에 대한 부담이 또 다시 발목을 잡는다.

이런 단점들은 센트럴치과에서 개발한 ‘인비트랙터 킬본(INVITRACTOR KILBON)시스템’ 으로 어느 정도 해결할 수 있다. 킬본(KILBON)교정은 치아의 앞부분, 양옆 부분을 각각 그룹화하여 치아의 뿌리 쪽에 장치를 부착, 잇몸뼈와 치아에 균일한 힘을 가해 튀어나왔던 잇몸뼈를 후방으로 이동시키는 교정방식이다. 따라서 중등도 이상의 심한 돌출입일지라도 근본적인 원인을 개선, 해소할 수 있어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또한 일반적인 교정장치와 달리 장치를 치아 안쪽으로 부착하는 '설측장치'로 제작된다. 설측으로 장치가 부착되면 장치로 인해 입이 더 돌출되어 보이지 않고, 장치가 겉으로 보이지 않아 심미적인 치료를 진행할 수 있다.

센트럴치과 송정우 원장은 "킬본교정장치는 3D시스템을 통해 환자의 구강구조를 보다 면밀하게 파악하여 개인 맞춤형으로 제작되는 일체형 교정장치"아렴 "교정장치로 인해 상처가 생기는 경우가 적고 발음에 대한 불편함 역시 최소화 할 수 있다"고 말했다. 투명교정장치 활용도 가능하다.

송정우 원장은 “킬본교정은 이미 국내를 비롯한 미국, 중국, 태국 등 해외 각지에서 우수한 기술력을 인정받았다"며 "돌출입교정에 대한 가능 범위를 한 단계 확장함으로써 돌출입수술이 두려운 환자들에게 좋은 대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지니메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