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 시간 걸리는 치아교정…단축방법 없을까?

전혜영 헬스조선 기자

▲ RS급속교정치료는 빠른 교정을 돕고 부작용, 통증도 적다는 장점이 있다.​/센트럴치과 제공


치아교정은 치료 기간이 길고 고생스럽다는 이미지가 강하다. 그러나 모든 교정 치료가 오래 걸리는 것은 아니다. 최근에는 급속교정이라는 용어가 생기면서 다양한 치료 방식들이 적용되고 있다. 급속 치아교정의 종류에 대해 자세히 알아본다.

첫 번째로는 수술이 동반되는 급속교정 치료가 있다. 소수술을 통해 잇몸뼈를 감싸고 있는 단단한 뼈를 제거하거나, 외과적인 자극을 줘 치아 움직임 저항성을 줄이는 등 국소적인 골활성도를 높이는 방법이다. 이밖에 치아 주변 조직에 진동을 가해 치아의 이동속도를 증진시키는 방법이 활용되기도 하고, 특정 파장의 광선으로 치아 이동을 돕는 방법도 있다.

이처럼 부분적인 수술을 진행하는 것 외 다양한 방법들이 개발되고 적용돼 왔지만, 보편화되지는 않았다. 위와 같은 방법들은 대부분 교정치료 외의 추가적인 치료비용을 부담해야 하며, 실제로 임상에서 확실한 정도의 치료 기간의 단축 효과가 크지 않기 때문이다.

백여년 이상의 임상교정 역사를 거치며 치아교정은 현재도 활발하게 진화중이다. 임플란트나 골이식재 등 타 분야에서의 치료방법, 치료장비, 재료 등에 현격한 발전이 있었던 것과 달리, 치아교정학의 임상분야는 비교적 혁신성이 떨어진다는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새롭게 등장한 RS급속교정은 독보적인 급속교정 치료로 주목받고 있다. RS급속교정법은 교정치료 속도의 단축을 위해 수술을 하거나 특별한 장비를 사용하지 않고도 교정 장치의 개선을 통해 치료의 효율성을 극대화해 치료 기간을 최소화한다.

RS급속교정법은 미국의 교정학의 발상지인 세인트루이스대 교정과 김기범 교수와 한국의 센트럴치과 및 새이치과가 함께 개발했다. 세계적인 석학들에 의해서도 끊임없이 연구되고 있는 치료 시스템이다. RS급속교정법은 미국과 중국에서도 시스템 특허로 등록돼 있다.

빠른 치료 효과 이외에도 입속 연조직의 자극을 방지해 덜 아프게 치료할 수도 있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 중 하나다. 이에 따라 전반적인 교정치료 부작용도 줄어들며, 병원 방문 횟수도 적어지는 게 장점이다.

센트럴치과 송정우 원장은 “RS급속교정치료는 빠른 교정이 된다는 장점도 있지만, 적어진 부작용과 통증의 완화에 주목해야 한다"며 "치료의 속도보다는 질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지니메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