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워지니 올라오는 발냄새, 어떻게 없앨까

명지민 헬스조선 인턴기자

▲ 발 냄새를 없애려면 발을 꼼꼼히 자주 닦고, 완전히 건조하는 것이 중요하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여름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기온이 올라가면서 발 냄새 때문에 걱정인 사람도 많다. 발 냄새는 어떻게 없앨 수 있을까?

발은 땀이 나도 양말, 신발로 인해 바로 증발되지 못한다. 이렇게 되면 세균이 번식하기 쉬운데, 세균이 땀에 의해 불어난 발의 각질을 갉아 먹으면서 ‘이소발레릭산’ 등의 화학물질을 생성한다. 이러한 화학물질이 악취를 풍기는 원인이 된다.

또 건강에 문제가 있어도 발 냄새가 날 수 있다. 인대가 약하면 발의 움직임이 둔해져 땀이 나기 쉽고, 평발은 발바닥과 신발이 닿는 면적이 넓어 통풍이 원활하지 않아 땀이 잘 찬다. 신경계통이나 갑상선의 이상으로 땀이 많이 나는 것도 원인이 될 수 있다. 질환으로 인해 냄새가 나는 것이라면 원인 질환을 치료하도록 한다.

발 냄새를 없애고 싶다면 발을 자주 씻어야 한다. 발을 닦을 때는 항균성 비누나 발 전용 비누로 발가락 사이사이를 꼼꼼하게 닦는 것이 중요하다. 살균 효과가 있는 녹차 물로 족욕을 하는 것도 좋다. 씻은 후에는 발을 완전히 건조해야 하는데, 발을 제대로 말리지 않아 습기가 남아 있으면 세균이 번식해 냄새가 나기 쉽다. 발에 땀이 많다면 면양말을 여러 켤레 가지고 다니며 갈아 신고, 신발 속에 제습제 등을 넣어두면 도움이 된다.

지니메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