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전근개 파열은 어깨를 감싸고 있는 4개의 힘줄 근육 중 1개 이상의 근육이 파열되거나 끊어진 것을 말한다. 스트레칭으로도 자연 치유될 수 있는 오십견과 달리 회전근개 파열은 근육의 구조적 변형이 일어난 상태기 때문에 적기에 치료하지 않으면 파열이 더 심해질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회전근개 파열 초기에는 약물치료, 주사치료, 충격파치료 등의 비수술적 치료를 시행한다. 장기간 치료를 받았음에도 증상이 나아지지 않거나 회전근개가 아예 끊어진 완전 파열에 해당할 경우, 관절내시경을 이용한 회전근개 봉합술을 고려할 수 있다.

회전근개 봉합술은 수술 부위에 0.5cm 정도의 작은 구멍을 내어 관절내시경을 삽입하고 모니터로 관절 내부를 관찰하며 찢어진 회전근개를 이어주는 수술이다. 문제는 회전근개 파열 수술 후 재파열 비율이 10~20%로 매우 높다는 것이다. 환자 10명 중 1~2명은 재파열을 경험하게 된다. 따라서 재파열을 막기 위한 술기로 이중 브릿지 봉합술을 사용하는 추세다.

기존에 주로 사용하던 방법은 단일 봉합술로, 파열된 힘줄만 봉합하는 수술법이다. 이는 힘줄을 일렬로 봉합하는 기술로 파열의 크기가 작은 소파열에서는 효과적이지만 파열의 크기가 중파열 이상인 경우에는 재파열의 빈도가 높다고 알려져 있다. 

이중 브릿지 봉합술은 파열된 힘줄과 뼈 사이의 유격된 부위를 이중으로 봉합한 후 그 위 힘줄을 더 덮어 봉합하는 수술이다. 보편적으로 시행하는 회전근개 단일 봉합술은 파열된 힘줄만 일렬로 봉합하는데, 이중 브릿지 봉합술은 이열로 봉합 후 한 번 더 봉합하기 때문에 단일 봉합법에 비해 접촉면이 넓다. 

또 파열 이전 상태로 해부학적인 복원이 가능해 안정성을 높여 재파열 가능성을 현저히 줄일 수 있고, 해부학적 재건이 가능하여 재활기간을 단축시킬 수 있다. 다만 누구에게나 시행할 수 있는 치료는 아니기 때문에 정확한 진단이 선행되어야 한다.

이중 브릿지 봉합법이 회전근개 파열에서 가장 발전된 술기지만, 모든 환자에게 적용할 수는 없다. 오히려 광범위한 힘줄 파열에서 이중 봉합을 할 경우, 무리한 봉합으로 힘줄의 긴장도를 높여 재파열을 유발할 수 있다. 회전근개 힘줄의 파열 정도가 광범위하여 봉합이 어려울 경우에는 역행성 견관절 치환술을 시행하기도 한다. 따라서 어깨 수술 경험이 많은 전문의에게 정확한 진단을 받고, 적절한 수술법을 선택해야 한다.

회전근개 파열은 수술 후 재활도 중요한 치료 과정 중 하나다. 수술은 물론 수술 후에도 체계적인 재활 치료가 가능한 병원을 찾는다면, 빠른 일상 회복이 가능할 것이다.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정형외과 전문의 고민석의 어깨 이야기

[가자연세병원]
고민석 원장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 연세대학교 세브란스 병원 인턴 및 정형외과 전문의
-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정형외과 전임의
- 연세대학교 세브란스 병원 외래 부교수
- 연세대학교 정형외과 관절경연구소 정회원
- 대한 정형외과학회 정회원
- 대한 슬관절학회 정회원
- 대한 견주관절학회 정회원
- 대한 스포츠학회 정회원
- 대한 관절경학회 정회원

어깨 관절에서 생길 수 있는 여러 질환에 대해 알아보고 질환별 보존적 치료 방법의 종류와 어깨 관절 수술이 바로 필요한 경우, 미뤄도 되는 경우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