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건강보험공단 통계에 따르면 인구 10만 명당 가장 많이 받는 수술 2위에 척추수술이 이름을 올렸다. 그만큼 현대사회에서 나이를 불문하고 척추질환 환자가 많다는 것이다.

대표적인 척추질환 중에는 허리디스크와 척추관협착증이 있다. 허리디스크는 척추뼈 사이의 디스크가 돌출돼 통증이 유발되는 질환이고, 척추관협착증은 신경이 지나가는 통로가 여러 가지 원인으로 좁아져 신경을 누르는 질환이다. 

두 질환으로 내원하는 환자분들 모두 ‘통증’ 때문에 병원을 찾으신다. 주로 허리와 엉덩이 부위의 둔통, 뻣뻣함, 허벅지·종아리·발까지 저린감, 근력약화, 감각저하를 호소한다. 또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 급작스러운 통증이 나타나기도 한다.

이러한 통증이 발생되었을 때 방치하여 치료를 받지 않으면 요통과 하지방사통의 정도가 심해지는 것은 물론이고, 심각한 경우에는 배변 장애, 보행 장애, 하반신 마비 등으로 진행될 수 있어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하다.

증상이 경미하거나 초기에 발견해 치료에 임할 경우 약물치료, 물리치료, 도수치료등의 보존적 치료나 고주파수핵감압술, 경막외내시경 시술등의 비수술적 치료로 증상을 개선할 수 있다. 그러나 일상생활이 어려울 정도의 증상이 나타나거나 통증이 심해진 경우 수술적 치료를 고려해 봐야 한다.

예전 어르신들 사이에서는 ‘허리수술은 받지 않는 것이 좋다’는 선입견이 많아 초기에 치료를 받지 못하고 심각한 상태에서 병원을 찾으시는 경우가 정말 많았다. 하지만 척추질환 수술은 빠르게 진보하여 당뇨, 고혈압등 만성질환 환자와 고령환자도 절개를 하지 않고 최소침습으로 병변부위만 안전하게 치료가 가능한 수준까지 이르렀다. 

그중 최근 각광받고 있는 양방향척추내시경 수술은 감염률이 낮고 수술시간이 짧으며 수술 후 일상복귀가 빠른 척추수술법이다. 5mm 내외의 작은 구멍 두 개를 통해 내시경장비와 수술 도구를 넣어 단방향 내시경보다 넓은 시야를 확보하여 정확하게 수술이 가능하다.

전신마취를 하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환자중심적 수술법이며 수술 시 발생할 수 있는 감염률 또한 현저히 적어 안전한 수술이 가능하고 주변조직 손상이 거의 없어 회복 또한 빠른 장점이 있다. 단순히 통증만 줄이는 것이 아니라 통증의 근본적인 원인을 제거함으로써 환자분들의 만족도 또한 높다. 그러나 양방향척추내시경 수술은 높은 숙련도를 필요로 하는 수술로, 반드시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에게 수술을 받아야 한다. 

반드시 수술만이 답은 아니다. 그러나 척추질환의 종류와 시기별로 정확한 진단과 가장 적절한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앞서 설명한 허리디스크, 척추관협착증과 같은 증상이 있다면 수술에 대한 걱정과 두려움을 내려놓고 병원을 찾아 진료를 꼭 받아보시길 바란다.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신명주의 척추 건강지키기

[명주병원]
신명주 병원장

명주병원 병원장
신경외과 전문의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원 석사
연세대학교 신촌세브란스 인턴
연세대학교 신촌세브란스 병원 신경외과 전문의
척추외과 전문의
대한하키협회 부회장
서울아산병원 진료자문위원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외래 부교수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외래 교수
연세대학교 경영전문대학원 최고경영자과정
서울대학교 경영전문대학원 최공경영자과정
미국 텍사스대학교 의과대학 헬스사이언스센터 초빙교수
미국 텍사스대학교 의과대학 엠디 엔더슨 암센터 초빙교수
前세바른병원 대표원장
前연세바른병원 대표원장
2013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
2010-2013 메디컬코리아 대상

척추 질환의 종류와 원인, 수술적치료부터 비수술적 치료까지 척추에 대한 모든 것을 알려 드립니다.